신라호텔 아리아케 16년 경력의 유오균 셰프의

색깔이 고스란히 전달되는 스시 오마카세

신라호텔 아리아께 16년 경력의 스시 장인 유오균 셰프가 본인의 이름을 걸고 오픈한 스시마이는
한자 춤출“무(舞)”를 일본어로 발음한 ‘마이’의 뜻처럼 스시를 통해 고객에게 관능적인 기쁨을 선사하고자 합니다.
가장 좋은 재료만 쓴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엄선한 최고의 제철 식자재, 최상의 맛에 멋을 더하는 일본에서 직접 공수해온
기물, 오롯이 음식에만 집중하게 되는 블랙 컬러 인테리어까지, 유오균 셰프가 직접 관여하지 않은 것들이 없는
10석이 전부인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맛에 대해서는 절대 타협하지 않는유오균 셰프의 고집을 느낄 수 있습니다.
또한 국내 스시야 중에서는 유일하게 식자재가 갖고 있는 식감과 맛을 최대한 살리는데 중점을 둔 손님 앞에서
바로 튀겨주는 즉석 덴뿌라도 경험하실 수 있습니다.

신라호텔 아리아케 16년 경력의 유오균 셰프의 색깔이 고스란히 전달되는 스시 오마카세

신라호텔 아리아께 16년 경력의 스시 장인 유오균 셰프가 본인의 이름을 걸고 오픈한 스시마이는 한자 춤출“무(舞)”를 일본어로 발음한 ‘마이’의 뜻처럼 스시를 통해 고객에게 관능적인 기쁨을 선사하고자 합니다.

가장 좋은 재료만 쓴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엄선한 최고의 제철 식자재, 최상의 맛에 멋을 더하는 일본에서 직접 공수해온 기물, 오롯이 음식에만 집중하게 되는 블랙 컬러 인테리어까지, 유오균 셰프가 직접 관여하지 않은 것들이 없는 10석이 전부인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맛에 대해서는 절대 타협하지 않는유오균 셰프의 고집을 느낄 수 있습니다.

또한 국내 스시야 중에서는 유일하게 식자재가 갖고 있는 식감과 맛을 최대한 살리는데 중점을 둔 손님 앞에서 바로 튀겨주는 즉석 덴뿌라도 경험하실 수 있습니다.

(Mon~Sat) 12:00~14:30, 18:00~22:00

02-6925-3126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168길 6, 2층

(Mon~Sat) 12:00~14:30, 18:00~22:00

02-6925-3126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 168길 6, 2층